블로그 이미지
사막의 별빛, 그 숭고한 고요함으로 빠져들다.
푸른물결

공지사항

글 보관함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아이러브샐러드'에 해당되는 글 1

  1. 2011.03.21 샐러드 레시피

샐러드 레시피

2011. 3. 21. 11:25 | Posted by 물꽃하늘 푸른물결

아이 러브 샐러드 - 10점
김영빈 지음/비타북스

  아삭아삭 상큼한 푸릇함을 식탁에서 즐기기에 요란스러울 필요는 없다.   샐러드 하나만으로도 한끼 식사를 대신할 수 있고, 다이어트와 간편한 요리로 식탁을 꾸며낼 수 있으니 말이다.   푸릇한 채소와 상큼한 과일에 다양한 드레싱을 흩뿌려 입 안을 매혹시키는 샐러드, 그 샐러드의 레시피를 만날 수 있는 책이다.

 

  냉장고 속에 있는 자투리 야채들을 이용할 수 있는 장점에 한국인의 입맛에 맞는 드레싱까지, 이젠 한상 차려진 밥상 외에 가볍게 차려내는 식탁의 샐러드를 섭렵할 시간이다.   뭐든 양념장이 그 맛의 생명을 좌우하는 것, 샐러드의 드레싱에는 기억해야할 황금비율이 있다. 

  1:2:1/2 라는 식초, 설탕, 소금의 비율은 어떤 재료를 만나도 간이 딱 맞는다고 한다.   샐러드의 5가지 기본 공식에, 재료 구입 노하우, 재료 손질법과 보관법, 자주 쓰이는 식재료의 소개까지 우선 알아야 할 정보들을 먼저 만나게 된다.   그런 후에 드레싱의 기본 공식과 만들기의 노하우, 재료와 맛에 따른 추천 드레싱, 데일리 드레싱이 소개되어 있다. 

 

  매실청 드레싱을 얹은 오도독 씹히는 식감이 좋을 듯한 밤오이 샐러드는 5분만에 만들 수 있는 초간단이다.    양배추깻잎 샐러드는 유자 드레싱으로 그 맛을 내어보자.   단호박고구마 샐러드에는 카레파인애플 드레싱으로, 마늘레몬 드레싱이 버물려진 오징어배추 샐러드, 내가 너무나 좋아하는 감자와 브로콜리가 만난 감자브로콜리 샐러드에는 머스터드허니마요네즈 드레싱으로 맛을 느끼자.  

 

  샐러드로 영양 가득 든든한 한끼를 해결할 수 있다.   파스타열대과일 샐러드의 파스타는 평소 삶는 것보다 조금 더 삶아주는 것이 포인트다.   살짝 데친 라이스페이퍼에 스위트칠리땅콩 드레싱을 닭가슴살과 함께 내어 놓는다.   오렌지훈제연어 샐러드에는 크림치즈 드레싱과의 환상적인 맞선을 주선하자.  

 

  날씬함을 원하는 여성들의 접시에는 샐러드가 있다.   몸의 산성화를 막아준다는 감자와 혈액을 맑게 해준다는 칼로리 낮은 토마토는 감자토마토 샐러드로 양파파인애플 드레싱을 만난다.   참깨미소 드레싱에 뿌려진 양배추당근 샐러드와 곤약연근 샐러드는 들깨 드레싱이다.   생연근을 먹어본 적은 없는데, 몸 속 노폐물을 배출하고 피를 맑게 해준다니 만들어보고픈 샐러드다.

 

  볶은양파가지 샐러드는 유자폰즈 드레싱에, 딸기돌나물 샐러드는 고춧가루나 고추장이 아닌 상큼고소한 레몬땅콩 드레싱으로 그 빛을 내어보자.   연필 깎듯이 손질한 생우엉으로 호두두부 드레싱이 뿌려진 우엉셀러리 샐러드를 만들자.   그리고 반찬으로도 사용할 수 있는 샐러드 비법도 소개되어 있다.   낙지달래 샐러드는 까나리액젓 드레싱을 사용하여 밥 한 그릇을 뚝딱 비우게 만들고, 밥반찬과 술 안주에 좋은 매운홍합 샐러드는 칠리 드레싱으로 한다.   흐르는 물에 살짝 불린 북어포는 흑임자초고추장 드레싱이 버무려진 북어포미나리 샐러드로 탄생하고, 너무나 좋아하는 봄동은 제철 쭈꾸미와 만나 쭈꾸미봄동 샐러드로, 비프스테이크 샐러드는 간장발사믹 드레싱을 뿌린다.

 

  감자콩매쉬드, 케이준치킨 샐러드, 클래식윌도프 샐러드, 스터프트 샐러드 등등과 토마토 오이 주스, 연근 요거트 주스, 바나나 땅콩 밀크 등등 온갖 샐러드의 향연을 만날 수 있는 시간이다.   그 아삭아삭 상큼 발랄의 샐러드, 자신 없었던 드레싱은 이 책 속에서 도움을 얻어간다.

  간단, 한끼, 다이어트, 한식, 기본 샐러드로 구성된 다양한 샐러드를 만나고 그에 어울려진 드레싱들을 배우며 그 신선함 속에서 건강이 피어나는 샐러드 한 접시, 알찬 시간을 만났다.

Comment

이전 1 다음